도담이 이야기2012. 9. 15. 08:22
728x90

문화센터 첫 수업이 있던 날...

강의실에 들어설 때부터 도담이는 울기 시작했습니다.


간단한 율동과 함께 수업을 시작하는데

도담이가 너무 크게 울어서 수업에 방해가 될 지경이었습니다.


역시 우려했던 일이 벌어졌구나...

선생님에게도 다른 분들에게도 너무 죄송해서

도로 나가야하나 망설여 졌습니다.


하지만 이번 수업을 포기하면

앞으로도 계속 이럴 것 같아서

조금만 더 달래보기로 했답니다.


다행히 율동이 끝날 때쯤 조금 진정이 되는 듯 하더니

선생님이 타요 그림들을 보여주면서

동화를 들려주자 얌전해 졌습니다.


이 날 수업내용은 부릉부릉 자동차^^

자동차 모양의 텐트 속으로 들어가는 거 말고는

도담이도 재미있어 한 것 같습니다.



마지막엔 비눗방울 놀이를 했는데

완전 신나서 뛰어다녔답니다. ㅎ~


수업이 끝나면 선생님이 손등에 도장도 꾹~ 찍어주는데요

그것도 아주 좋아하더라구요.


혹시라도 도담이가 싫어하거나 스트레스를 받으면 어쩌나 걱정했는데

이정도면 완전 대만족^^

문화센터 다니기로 한 거 너무너무 잘 한 것 같습니다.




수업이 끝나고 도담이 좋아하는 아이스크림도 먹었어요.^^


일주일에 한 번 만나는 걸로

친구들이랑 친해질 수 있을지는 아직 잘 모르겠어요.


하지만 함께 놀이 활동을 하면서

친구들과 어울리는 방법은 조금씩 익혀나갈 수 있겠죠.


728x90
Posted by 연한수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런 것 잘 활용하면 멋진 엄마됩니다~~
    정보가 곧 경쟁력입니다^

    2012.09.15 08:38 [ ADDR : EDIT/ DEL : REPLY ]
  2. ㅎㅎ잘 보고갑니다.
    도담이 아이스크림 잘 먹네요.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2012.09.15 09: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도담이가 어느새 또래 문화를 익히는 나이가 되었군요.ㅋㅋ
    아이스크림 탐스럽게 먹네요. 요즘 살짝 추워졌어요~ 환절기 감기 조심하셔요~

    2012.09.16 18:40 [ ADDR : EDIT/ DEL : REPLY ]
  4. 대한모황효순

    놀이학습 좋지요.
    진짜 부럽습니다.
    전 일하느라 효은이랑
    요런 시간 꿈에도 못꾸거든요.ㅠ

    2012.09.17 16:48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