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담이 이야기2012. 9. 14. 08:27
728x90

일자형 기저귀, 크린베베... 3살 아들의 사용기^^


9월 초에 시댁에 내려갈 때

이틀을 예정으로 갔기 때문에

도담이 기저귀도 거의 딱 맞춰서 챙겨갔었습니다.


그런데 태풍으로 망가진 하우스 보수하는 일이 늦어져서

하루를 더 머물게 되었답니다.


하는 수 없이 저녁 늦게 기저귀를 사러 갔는데

마트는 아무래도 인터넷보다 비싼데다

제품도 가격대가 높은 것들 위주였습니다.


그나마 그 중에서 젤루 싼 걸로 사려고 비교하던 중에

아래칸에서 크린베베라는 제품을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하기스에서 나오는 것 같은데... 왜 이렇게 싸지?



이렇게 싼데는 뭔가 이유가 있겠지 의심스러우면서도

마침 진열된 사이즈도 대형이고 해서

그냥 싼 맛으로 한 번 써보자 싶어 덥썩 집어들었습니다.



그런데 집에 와서 뜯어보니 허거덩~

밴드가 없는 그냥 일자형 기저귀였습니다.



뒷면도 살펴보긴 했는데 왜 밴드가 없는 걸 못봤을까요? 

일자형 기저귀? 써보지 않아서 이런 건지 확실히 몰랐습니다.

설마... 대형인데 밴드가 없을라구? 그런 생각을 했던 것도 같습니다.


그보다 먼저 가격에 눈이 멀었던 거겠지만요. ㅠㅠ


그런데 저와 비슷한 실수를 저지르는 분들이 가끔 있나봅니다.

친구에게 기저귀 잘못샀다는 얘기를 해주었더니 그러더라구요.


자기도 얼마전에 마트에서 어떤 아주머니가

이미 뜯어서 두어개 사용한 기저귀를 교환하러 온 걸 봤는데

제가 산 것과 같은 제품이었다고...

근데 직원이 교환을 해주더라네요~~



하지만 이미 뜯은 걸 바꾸진 못하겠고...

아쉬운데로 팬티 안에 입히니 쓸만은 합니다.


이제 배변훈련도 시작 했겠다

집에서 사용하기는 괜찮겠더라구요.


아는 분은 아이 배변 가리기 전에 사놓은 기저귀가 남아서 나눠주시던데

저는 이걸로 버텨볼랍니다. ㅋㅋ



그리구 얼마전에 애기를 낳은 아는 언니에게서

일자형 기저귀 사용하는 좋은 방법도 하나 배워왔습니다.




도담이가 쉬해서 버리는 기저귀 밴드쪽만 잘라서



요렇게 쓰는거지요 ^^



도담이가 움직여서 심하게 흔들렸지만

그냥 밴드 기저귀 한 것 같지요?


물론 부작용도 있긴 합니다.

뒤는 고정이 안되서 도담이가 심하게 움직이면 빠지기도 하고

도담이가 일부러 빼기도 하고요.

뒤쪽엔 테이프라도 붙여야 할까봐요 ㅋㅋㅋ



728x90
Posted by 연한수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람이 살다 보면 가격에 눈이 멀어 가끔 실수를 하게 되지요..
    저도 옷 가게에서 동그라미 잘 못 보고 결재 했는데...
    카드값 갚을 때 영이 하나 더 붙어서 어이 없었던.. ㅠㅠ
    제 옷도 아니고 엄마 옷 사드린거라
    걍 울며 겨자 먹기로..
    어쩐지 말도 안되게 싸다 싶었어요. ㅠㅠ

    2012.09.14 09:00 [ ADDR : EDIT/ DEL : REPLY ]
  2. 공감공유

    정말 가격이 싸다고 막 고르면 안될거 같아요...

    다 이유가 있는거 같고요 ㅎㅎ

    2012.09.14 09:03 [ ADDR : EDIT/ DEL : REPLY ]
  3. 가람양

    이런이런..^^;;;
    잘 확인했어야 하는데...
    이미 뜯었으니 잘 버텨야겠어요

    근데 일자형은 언제 쓰라고 나온거지~?

    2012.09.14 09:18 [ ADDR : EDIT/ DEL : REPLY ]
  4. 기저귀 떼는 그날의 영광이 곧 다가올겁니다~~
    한창 귀여울 때 같아요^^

    2012.09.14 10:53 [ ADDR : EDIT/ DEL : REPLY ]
  5. 전 아이 신생아 때 저런 경험이 있어요.
    그래서 기저귀 커버를 가지고 썼는데, 신생아들은 괜찮은 것 같아요.
    뒤집기 시작하는 순간부터 일자형 기저귀로는 도저히 감당이 안 되더라고요;;;

    가격이 싼 데에는 다 이유가 있는 것 같아요. ㅠㅠ

    2012.09.14 11:40 [ ADDR : EDIT/ DEL : REPLY ]
  6. 정말로 가격이 싼데는 다 ~ 이유가 있다는 걸 다시한번 느끼게 되는 사건이었을 것 같네요. ㅎㅎ 나름사용방법을 터득하시다니 대단하십니다!ㅎㅎ

    2012.09.14 11:49 [ ADDR : EDIT/ DEL : REPLY ]
  7. 가끔 가운데 턱하니 써 있어도 못 보고 엉뚱한 걸 사는 경우가 저도 있어요. ㅎㅎ
    저만 그런게 아닌걸 알고 나니 위안이 되는 걸요. ^^

    2012.09.14 11:53 [ ADDR : EDIT/ DEL : REPLY ]
  8. 그렇군요.ㅎ
    요즘엔 일자형 기저귀를 잘 모르는.ㅎㅎㅎ

    제 친구들이 아기를 키우던 90년대 중반만해도 천기저귀가 아직은 대세..
    종이기저귀는 일자형이 대부분이고,
    팬티형은 어디 갈때나 사용하던 비~ 싼거였거든요..ㅎ

    네.. 제가 아이키우던 2000년초에는 이미 팬티형이 자리를 잡았지만,
    어렵지않게 일자형도 보았던걸로...

    2012.09.14 13:47 [ ADDR : EDIT/ DEL : REPLY ]
  9. 신생아 용입니다...ㅋ

    2012.09.14 13:48 [ ADDR : EDIT/ DEL : REPLY ]
  10. 엄마가 마술에 걸렸을 때 야간에 쓰면 좋아요^^

    2012.09.14 13:50 [ ADDR : EDIT/ DEL : REPLY ]
  11. 엄마가 마술에 걸렸을 때 야간에 쓰면 좋아요^^

    2012.09.14 13:50 [ ADDR : EDIT/ DEL : REPLY ]
  12. 요즘엔 기저귀커버라는 게 없나봐요?

    2012.09.14 15:09 [ ADDR : EDIT/ DEL : REPLY ]
  13. 간만에빵터졌네요ㅋㅋ

    2012.09.14 17:20 [ ADDR : EDIT/ DEL : REPLY ]
  14. 아기용품점에 기저귀 밴드 파는데.. ㅎㅎ
    저렇게 활용할 수 있겠네요.. ^^

    2012.09.14 19:28 [ ADDR : EDIT/ DEL : REPLY ]
  15. 그래도 애들한테는 일자형이 더 나을걸요. 통풍이 훨씬 잘되니까. 애들이 살이 잘 물러져서 집에서는 그냥 천 기저귀를 잠깐 외출시에는 일자형을 많이 썼었어요. 유아용품점에서 천기저귀용 팬티 하나만 사면 샐 일 없이 (가끔은 새나요??) 아이도 편안하고, 엄마는 돈 굳고... 일거양득인데.

    2012.09.14 22:51 [ ADDR : EDIT/ DEL : REPLY ]
  16. 15년전부터 나온 신생아용제품인데
    모르셨네용 큰애 저거 많이 이용햇는데 기저귀커버에

    2012.09.14 23:59 [ ADDR : EDIT/ DEL : REPLY ]
  17. 일자형기저귀라고 적힌걸 못보셨군요-
    옛날엔 부드러운 천기저귀를 썼잖아요. 밴드형은 어찌보면 사치입니다
    엄마가 편하지 아기는 그게거겁니다

    2012.09.15 03:14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