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쌀과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01.22 맛없는 떡뻥 하나에도 너무나 행복해하는 아들 (4)
도담이 이야기2011. 1. 22. 15:07
아이 과자 어떤 걸 먹이시나요?
저흰 아이가 너무 일찍 과자에 길들여지면 이유식 먹이기가 힘들 것 같아서
아예 살 생각도 안했었습니다.
 
그런데 교회에서 도담이 또래 아이들이 과자 먹는 모습을 자주 보다보니
괜스레 도담이에게 미안한 맘이 들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옆에 있던 분이 도담이에게 과자를 하나 건넸습니다.
시금치를 넣어 만든 떡뻥이었는데
우리 도담이 입이며 손이며 다 묻혀가면서 맛있게도 먹습니다.
 
그 모습을 보니 안사줄 수가 없더군요~
떡뻥이면 쌀로 만든 거고 달지도 않으니까 괜찮지 싶어
당장 인터넷으로 주문을 했습니다.
 

박스에서부터 아이를 위한 배려가 느껴지지요?
배송은 좀 늦은 편이었지만 제조일자가 제가 주문한 다음 날이었습니다.
주문 받은 만큼 바로 만들어 보내주니 더 믿음이 가더군요.




유통기한이 제조일로부터 6개월이라 한번에 쫌 많이 주문했습니다.
백미뿐 아니라 현미,흑미,시금치,고구마...등등 종류도 무척 다양하답니다.
여기에 못난이 떡뻥 두봉지도 서비스로 보내주셨어요.
떡뻥을 만들다보면 나오는 못생긴 뻥튀기들을 모아서 서비스로 주시는 건가봐요^^



첫 개시는 백미 떡뻥~
이게 뭐지?? 하는 표정으로 조심스레 입으로 가져갑니다.



오물오물 참 맛있게도 먹습니다.
저도 몇개 먹어봤는데 그냥 고소합니다.
남편은 맛없다고 쳐다도 안보네요 ^^;; 그정도는 아닌데...



" 도담아~ 그렇게 맛있어? "
먹으면서 너무나 행복해하는 아들을 보니 저도 덩달아 기분이 좋았습니다.
이렇게 좋아하는데 진작 사줄걸...



" 엄마 다 먹었어요~ 또 주세요!! "
마지막 남은 부분까지 야무지게 입에 물고 있는 도담이^^
 
장시간 차를 타고 가거나 외출을 할 때 가지고 다니면서 먹이기도 좋으네요~
두어달 전에 구입했는데 몇봉지 안남았어요.
조만간 또 구입을 해야할 것 같습니다.

Posted by 연한수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