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이야기2018. 5. 29. 15:44

 

도담이가 2학년이 되면서 부터 방과후 수업을 두 가지 듣는데

그 중 하나가 3D 펜톡이다.

작년엔 펜톡이라는 수업이 없기도 했고 생소해서

펜을 이용해 입체적인 것을 만들어낸다는 게 신기하기만 했다.

도담이도 펜톡 수업을 너무너무 재미있어해서

결국 한 달 쯤 지났을 때 3D펜을 직접 구매하게 되었다.

주 2회, 40분 수업이니 도담이 성격에 감질나기도 했을 거다. ㅋ

 

 

 

상대적으로 저렴한 제품들도 있었지만

나는 도담이가 학교에서 실제 사용하고 있다는 제품으로 선택했다.

3D 펜에 대해 잘 모르기도 했지만

학교에서 사용하는 제품이라 더 믿음이 갔고

아이가 사용하던 제품이 더 친숙하고 좋을 같아서였다.

실제 사용해보니 디자인이나 편의성도 좋은 것 같다.

다른 제품을 써보진 않아서 비교는 안되지만~

 

 

 

 

여러 색상이 혼합된 필라멘트 세트와 대용량 필라멘트까지 함께 구매했는데

10만원이 훌쩍 넘어가는 가격이 부담스럽긴 하다.

 

 

 

 

펜의 구조는 생각보다 간편했다.

전진, 후진 버튼과 속도 조절 버튼이 있고

뒷 쪽에 전원연결부와 필라멘트 삽입구가 있다.

도담이가 설명서 없이도 아주 능숙하게 사용하는 걸 보면 사용법도 쉬운 것 같다.

 

 

( 방과후 수업에서 만든 카네이션 )

 

 

( 도담이 창작품 : 냉장고와 선풍기 )

 

 

한 번 만들기를 시작하면 완성될 때까지 꼼짝 않고 하는데

중간에 쉬어주면서 하기는 했지만 그래도

처음부터 너무 무리하는가 싶더니만

결국 한 달도 안되서 고장이 났다.

펜에 필라멘트가 끼어있는 채로 전혀 작동이 되질 않아서

설명서에 있는 전화번호로 문의를 하니

사용중 그런 일이 생길 수 있단다.

구매자 부주의로 인한 것이 아니면 1년 이내여서 무상수리도 가능하다했다.

그렇게 택배를 이용해 펜을 보내고 수리된 제품을 받기까지 일주일 정도 걸렸다.

( A/S시, 보내는 택배비는 선불로 본인이 부담하고 수리 후 택배비는 회사에서 부담했음 )

 

펜을 수리 받은 후에는 도담이도 더 조심하는 눈치다.

실컷 만들었는지 요즘은 좀 뜸한데 이럴 때 나도 뭔가 만들어 볼까??

 

※ 뉴펜톡 A/S 문의 : 070-7012-1314

 

Posted by 연한수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