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8월의 끝날즈음 모처럼 가족 나들이를 다녀왔다.

장소는 무주...

마침 반딧불 축제를 시작해서 겸사겸사^^

 

반딧불 축제가 우리나라에서 손에 꼽히는 축제라는데

그래서인지 첫날인데도 사람들이 정말 많았다.

덕분에 반딧불 탐사 체험은 진작에 매진이 되버렸다.

이럴 줄 알았으면 미리 예매를 하는건데 ㅜㅜ

시부모님에 이모님들도 함께 갔던터라 쫌 난감했다.

 

 

반딧불 탐사체험은 못하게 되었지만 다른거라도 찾아보자 싶어서 종합안내소에 갔더니

안내하시는 분들이 친절하게 설명을 해주셨다.

여기서 받은 안내지를 보고 그제서야 계획을 세웠음 ^^;;;

 

 

반딧불 축제장은 저녁에 다시 가기로 하고

먼저 우리가 찾은 곳은 머루와인동굴~~

인당 2천원의 입장료를 내야하는데

우리는 안내지에 있는 쿠폰으로 무료로 관람을 할 수 있었다.

 

 

늦여름이라지만 그래도 더운 날씨였는데 동굴안에 들어서니 정말 시원했다.

벽이며 천장에 볼거리들이 있어서 들어가는 길이 심심친 않았다.

나는 꼭 아이들마냥 천장에 있는 별자리가 참 좋았다.

 

 

동굴 끝부분에는 족욕체험을 할 수 있는 곳도 있었지만

그날은 운영을 하지 않아서 어떤 곳인지 자세히 볼 수는 없었다.

 

 

한쪽에선 와인 시음을 할 수도 있고 원하면 구매도 가능하다.

 

머루와인동굴을 빠져나와 우리는 곤도라를 타기위해 리조트로 이동을 했다.

 

 

나는 이 날 곤도라를 처음 타봤다.

케이블카랑 비슷하긴한데 크기가 좀 작고

수많은 곤도라들이 쉴 새 없이 오르락 내리락 했다.

꼭대기 까지 올라가는데만 한참이 걸렸고 좀 무섭기도 했다.

 

1인당 왕복 14,000원... ㅠㅠ

농협 카드만 할인을 해주는데 것도 4인까지만 가능하다.

 

 

 

곤도라를 타고 산 위에 올라가니 여기도 여름 같지 않게 시원했다. 

아니 오히려 추웠다.

그곳에서 주변을 돌아보며 구경을 하는데 자연경관이 참 아름다웠다. 

아래로 내려다 보이는 절경은 구름 사이로 비치는 햇살에 신비롭기까지 했다.

 

 

저녁무렵 우리는 다시 반딧불 축제 장소로 이동했다.

(주차장은 먼 곳에 있고 셔틀버스를 무료로 운행을 한다.)

때마침 개막식을 시작해서 한쪽에 자리를 잡고 앉았지만

멀어서 잘 보이지도 않고... 어두워지기도 해서 앞부분만 보고 나왔다.

 

 

밤이되니 형형색색의 조명들이 켜졌다.

어떤 곳은 마치 반딧불 처럼 보이기도 했다.

반딧불을 실제로 본 적이 없어서 진짜루 보고 싶었는데... 넘 아쉬웠다.

 

늦여름의 무주 나들이...

미리 계획을 세워서 다녀왔더라면 더더더 좋았을테지만

그래도 나름 알찬 나들이 였던 것 같다.ㅎㅎ

 

 

 

 

728x9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읍 | 무주 반딧불축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연한수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