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박양의 일상 스케치북

 

 

 

(2016년 11월)

도담이가 할머니 할아버지를 태울 수 있는 기차를 만들겠다 하더니

정말로 만들었다.

텐트와 달력으로~~~ㅋ

기차 칸칸마다 의자와 문... 등 내부 모습을 세심하게 표현하려고 노력한 것이 보인다.

이거 만드느라 밤잠도 못이루고 버거워하길래 색칠하고 붙이는 건 조금 도와주었다. ^^

만든다고 고생했는데 인증샷은 남겨야지??

할머니 할아버지 태우고 뿌듯해하며 기차를 운전하는 도담이^^

손자 덕분에 즐거워하시는 부모님^^

 

비록 지금은 허술한 종이기차지만 먼 훗날에는

도담이 머릿속에 남아있는 이 기차가

아주 멋지게 재탄생할 지도 모를일이다.

나중에는 진짜로 기차를 만들거라고

입버릇처럼 말하는 도담이의 꿈과 상상이 이루어진다면^^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연한수박 Trackback 0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